매뉴팩처는 철학자이자 훌륭한 사업가인 볼테르가 제네바 근처에 그의 와치메이킹 워크숍을 열면서 근본이 된 계몽 사상에 그 기원을 두고 있다. 대략 250년이 지나, 매뉴팩처 로얄은 창립자의 매혹적인 과거를 지닌 가치있는 시계학적 창조물인 시계에 그 열정과 정신을 불어 넣기 위해 자유분방함을 표출시켰다. 자유로운 창의성, 그 것은 세상을 바라보는 여러가지 시각이 있음을 알려주고 의미를 부여할 수 있으며 남과 타협하지 않고 앞서 나아갈 수 있는 자세를 갖춘 용기가 필요하다. 시계들의 무브먼트는 스위스 유라에 위치한 워크숍에서 자체적으로 개발하고 제작한다. 숙련된 시계 제작자들과 장인들의 기술과 능력은 기계적인 완벽함을 보장하고 있다. 이에 매뉴팩처 로얄 타임피스들은 시계의 본질을 포함함은 물론, 대담함과 아름다움, 전통과 현대, 열정과 겸손 사이에서 균형 또한 이루고 있다.

웹사이트 방문

아래의 매장에서 구매 가능